군포시, 부곡동 종합복지관 건립에 도비 40억 원 확보
상태바
군포시, 부곡동 종합복지관 건립에 도비 40억 원 확보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부곡동 종합사회복지관인  ‘희망통 돌봄센터’(가칭) 건립사업에 특별조정교부금 40억 원을 확보했다.

시는 지난 27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First’ 본심사에서 우수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경기 정책공모 본심사에는 대규모 사업분야에 4개 시·군, 일반 사업분야에 군포시 등 7개 시·군이 진출, 군포시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대희 시장은 "시민들의 응원과 담당 공무원들의 열정에 힘입어 비교적 좋은 결과를 얻었다"며 "특별조정교부금이 주민들을 위한 신개념 종합복지관 건립사업에 소중하고 효율적으로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곡동 종합사회복지관 희망통 돌봄센터’ 건립사업은 부곡동 1110-2번지 일원에 지하 2층, 지상 4층 규모로 지역내 모든 계층의 주민들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새로운 유형의 종합복지시설이다.

돌봄센터에는 층별로 장애인복지와 노인복지, 아동육아, 문화여가, 심리상담실, 헬스장, 목욕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2023년 8월 준공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군포시 복지정책과(☎031-390-067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