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경기 First’ 공모서 대상 특별교부금 100억 원 확보
상태바
파주시, ‘경기 First’ 공모서 대상 특별교부금 100억 원 확보
  • 이준영 기자
  • 승인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경기도의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First’ 최종 본선에서 대규모사업 부문 대상을 수상해 특별조정교부금 100억 원을 확보했다.

파주시는 이날 경기도청 신관 제1회의실에서 열린 본 심사에 직접 발표자로 참여해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을 진행, 대상에 선정됨으로써 특별조정교부금 100억 원을 확보하는데 성공했다.

시는 이번 대규모사업 부문 대상 선정에 앞서 2018년 평평한 마을조성사업으로 대규모사업 부문 대상에, 2019년에는 ‘조선 최초 임진강 거북선 프로젝트로 일반사업 부문 장려상에 선정된 바 있어 3년 연속 수상이라는 기록도 얻게 됐다.

시가 제안한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은 획일적이고 특색 없는 공간이 된 운정호수공원을 지역주민의 개선 요구에 따라 새로운 공간을 탈바꿈시키는 친수공간 조성사업이다.

현재 설계공모 단계에 접어든 이번 사업에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과 시비 등 20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2022년 하반기까지 운정호수공원을 자연의 생태적 건강을 회복하는 ‘숨터’, 주민이 편히 쉴 수 있는 ‘쉼터’, 예술인에게 경제기반이 되는 ‘삶터’로 새롭게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이다.

최종환 시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야외공간의 필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만큼 이번 경기 수변생태공원재생사업을 통해 운정호수공원과 소리천의 친수공간을 시민을 위한 도심 속 힐링 공간으로 조성할 것"이라며 "또 새롭게 탄생할 파주시 수변공간이 누구나 찾고 싶은 대표적 명소가 돼 지역경제에도 활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퍼스트’는 경기도가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민선 7기 도정 핵심 가치인 공정·평화·복지의 실현을 위해 총 600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대규모 4곳(60억∼100억 원), 일반규모 7곳(40억∼60억 원)을 선정하는 사업이다.

파주=이준영 기자 skypro1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