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국방장관에 "전작권 전환 단계별 시한 설정 필요"
상태바
송영길, 국방장관에 "전작권 전환 단계별 시한 설정 필요"
  • 박태영 기자
  • 승인 2020.10.30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한반도 태스크포스‘(TF) 단장인 송영길(인천 계양을·사진)의원은 29일 서욱 국방부 장관에게 "전작권 전환에 속도를 내기 위한 단계별 시한을 설정해 달라"고 요청했다.

송 의원은 이날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서욱 국방부 장관과 만난 자리에서 "원래 시험 날짜가 잡혀야 열심히 공부해서 준비하는데, 전작권 이전 날짜가 잡히지 않다 보니 언제까지 시험 준비를 해야 하나 싶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에 서 장관은 "양측은 올해 전작권 전환 추진 현황을 점검했고, 조건에 기초한 전작권 전환 계획이 차질없이 이행되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는 "한미 양국은 어떤 현안에서도 한미동맹과 연합방위 태세가 강화되는 방향으로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김한정 의원은 미 대통령 선거에서 바이든 후보가 당선될 경우를 상정해 "민주당 조 바이든 후보가 당선된다고 했을 때 전시작전통제권(전작권) 전환에 차질이 오지 않을까 하는 우려의 유효한 근거를 듣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전환 시기와 관련해서는 "3단계 중 2단계에 해당하는 FOC(완전운용능력)에 필요한 조치를 코로나19(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로 다 못 했다"며 "내년에 완성할 수 있도록 미국과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영 기자 pt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