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세브란스병원 조직병리 검사 엄지척 국제 정도관리 프로그램에서 ‘최고 등급’
상태바
용인세브란스병원 조직병리 검사 엄지척 국제 정도관리 프로그램에서 ‘최고 등급’
  • 우승오 기자
  • 승인 2020.11.0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UK NEQAS(UK National External Quality Assessment Service)가 시행하는 국제 정도관리 프로그램의 조직병리 일반검사 항목에서 최고 등급인 ‘Excellent’ 등급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국제 정도관리 프로그램은 검사의 질을 개선해 정확하고 신뢰할 수 있는 검사 결과를 얻기 위해 검사실의 성능을 객관적으로 평가하는 프로그램이다. 정도관리 항목인 조직병리 일반검사는 염색된 조직의 구조적 형태, 세포의 모양과 크기 등을 확인해 질병을 진단하는 가장 기본적인 조직검사로 암 진단의 약 80%가 조직병리 일반검사를 통해 확진되기에 매우 중요하며, 초기 진단뿐 아니라 암 환자의 예후 및 치료 방향에 대한 정보도 제공한다.

용인세브란스병원 병리과는 Excellent 등급을 획득했으며, 이는 타 기관에 비해 상대적으로 우수한 품질과 일관된 검사로 정확한 진단을 내린다는 의미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