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제21회 전몰 학도의용대 추도식 취소
상태바
가평군, 제21회 전몰 학도의용대 추도식 취소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제21회 전몰 학도의용대 추도식을 코로나-19예방을 위해 취소하기로 했다.

전몰학도의용대 추도식은 사)학도의용군전우회 경기북부지부(회장 신 일균)에서 주관하고 있으며, 6·25한국전쟁 당시 자유민주주의와 조국수호에 앞장섰다가 꽃다운 나이에 산화한 학도병들의 숭고한 넋을 기리고 유족들을 위로하기 위해 매년 11월 11일 실시해오고 있다. 

가평 전몰 학도병 추모비는 불타오르는 정의감과 조국수호의 사명감으로 전쟁터에 나섰다 전공을 세우고 희생한 군번없는 학도병의 영혼을 달래고 이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기리고자 지난 2000년에 생존한 학도병들의 성금과 군 지원금 등으로 참전비를 설치했다.  

이승규 복지정책과장은 "올해는 코로나-19예방을 위해 부득이하게 추도식을 취소하게 되었다며, 영령들의 안식과 유족들의 건강을 기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