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SK아트리움 13일부터 이틀간 ‘나와 할아버지’
상태바
수원SK아트리움 13일부터 이틀간 ‘나와 할아버지’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0.11.10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14일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에서 연극 ‘나와 할아버지’가 공연된다.
 

‘나와 할아버지’는 2013년 공연 당시 전 회차 매진과 함께 평균 객석 점유율 100%를 기록하며 대학로 연극계에 한 획을 그었던 연극이다. 민준호 연출의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연극으로, 연극단체 ‘간다’만의 특유의 재치와 재기발랄한 유머가 가득한 작품이다.

‘준희’와 ‘할아버지’의 이야기를 통해 한 편의 수필처럼 잔잔히 스며드는 감동과 마음을 울리는 ‘솔직함’ 가득한 무대로 다가가는 우리의 ‘삶’을 보여 줄 예정이다.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표치수’ 역할로 대중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양경원’이 할아버지 역으로, ‘편의점 샛별이’에서 샛별이 친구 역을 맡은 배우 ‘서예화’가 준희로 분해 극의 완성도 및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방방곡곡 문화공감 지원사업’에 선정된 우수 프로그램으로,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제작된 연극인 만큼 여느 연극에서 느낄 수 없는 소소한 재미와 생동감, 뭉클한 감동을 듬뿍 느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