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고 봉황대기 우승 이끈 에이스 2학년 윤태현 ‘고교 최동원상’ 수상
상태바
인천고 봉황대기 우승 이끈 에이스 2학년 윤태현 ‘고교 최동원상’ 수상
  • 연합
  • 승인 2020.11.11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교 최동원상’을 수상한 인천고 투수 윤태현은 지난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48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에서 역투를 펼쳐 주목을 받았다. <인천고 홈페이지 캡처>
‘고교 최동원상’을 수상한 인천고 투수 윤태현은 지난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48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에서 역투를 펼쳐 주목을 받았다. <인천고 홈페이지 캡처>

제3회 대선 고교 최동원상 수상자로 인천고등학교 2학년 사이드암 투수 윤태현(17)이 선정됐다.

윤태현은 올해 고교야구 10경기에 등판해 42⅔이닝 5승 평균자책점 1.05, 탈삼진 46개 등을 기록하며 맹활약했다. 특히 봉황대기에서 팀을 우승으로 이끌며 최우수선수상을 받아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는 프로야구 10개 구단 30명의 스카우트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으로부터 20표 몰표를 받아 김진욱(8표)을 제쳤다.

윤태현은 사업회를 통해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수상까지 해서 심장이 터질 것 같다"며 "뒷바라지해 주신 부모님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