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인창동 행정센터 오는 23일 ‘홀몸노인 1:1 일촌맺기 사업’ 추진
상태바
구리시 인창동 행정센터 오는 23일 ‘홀몸노인 1:1 일촌맺기 사업’ 추진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 인창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오는 23일부터 코로나19 장기화 및 동절기를 대비해 어르신들의 안부 및 건강확인 일환으로 ‘홀몸노인 1:1 일촌맺기’특화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인창동 6개 기간단체(통장협의회 등)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 150여명의 회원과 관내 홀몸 어르신 80명과 1:1 일촌맺기로 주 2회 유선 및 현장 방문을 통해 취약계층 홀몸노인들의 코로나 블루, 우울증, 고독사 등을 사전 예방을 위해 추진한다.

안승남 시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시민이 힘들어 하고 있으며, 특히 신체적·정신적으로 취약한 홀몸어르신들의 어려움을 더욱 관심 있게 살펴야 한다"며,"이번 인창동에서 추진하는 어르신을 위한 특화사업을 계기로 많은 어르신들의 행복을 찾아드릴 수 있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인창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홀몸 어르신을 위한 ‘홀몸노인 건강음료지원 사업’과 간호사 1명이 배치되어 주 2회 순회하는 ‘찾아가는 건강지킴이 센터 운영 사업’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