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폐기물처리업체 합동단속 위반업체 17곳 적발
상태바
평택시, 폐기물처리업체 합동단속 위반업체 17곳 적발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12일 지역 소방서와 폐기물처리업체에 대한 합동단속을 지난 10월 한달 동안 실시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폐기물처리업체 단속은 평택·송탄소방서와 합동으로 추진한 것으로 최근 폐기물처리업체의 화재발생으로 인명과 재산피해는 물론 심각한 대기오염의 원인이 되고 있어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환경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실시했다.

단속결과 폐기물 보관기준 등 위반업체 2곳, 소방시설 적정설치와 운영관련 위반업체 15곳으로 총 17곳을 적발해 행정처분 중이다.

또 시는 폐기물처리업체 234곳에 화재발생 우려에 따른 폐기물처리시설 안전관리 당부 및 지속적인 지도점검과 홍보를 실시하고,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력대응할 방침이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