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맞춤 진로콘서트 ‘포스트 코로나, 진로를 말하다’주제로 성황
상태바
안성맞춤 진로콘서트 ‘포스트 코로나, 진로를 말하다’주제로 성황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철저한 방역과 함께 대면-비대면 블랜디드 방식의 안성맞춤 진로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고 23일 밝혔다.

진로콘서트는 김보라 안성시장, 안성여자중학교 서유경 학생, 안법고등학교 채수연 학생, 인기웹툰작가 박태준을 패널로 초청해 ‘포스트 코로나, 진로를 말하다’라는 주제를 가지고 지난 21일 함께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대면-비대면 방청객 모두 활발하게 소통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 단순 방청이 아닌 참여자 모두가 만들어가는 의미 있는 자리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보라 안성시장은 도전에 대한 두려움을 갖고 있는 청소년들에게 "첫 번째 펭귄이 돼라. 어느 사회나 누군가는 두려움을 이겨내고 첫 번째 펭귄이 돼야 세상이 유지되고 발전할 수 있다. 자신감을 갖고 뛰어들어라"하고 용기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그동안 진로를 설정하지 못해 고민이었던 한 참가자는 "이번 콘서트 참여를 통해 나의 미래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고, 앞으로 용기를 갖고 도전해야겠다"라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진로탐색이 어려운 시기에 이번 진로콘서트를 통해 조금이나마 꿈, 도전, 미래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됐길 바라며, 앞으로 새로운 진로프로그램을 개발해 많은 청소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콘서트에 참여한 학생들은 ‘dreams come true, 응원할게’ 릴레이에 참여해 소정의 미션을 수행하면 봉사활동 시간도 부여받을 수 있다. 

안성=김진태 기자 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