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지식산업센터 내 부당감면 업체 지방세 추징
상태바
김포시, 지식산업센터 내 부당감면 업체 지방세 추징
  • 이정택 기자
  • 승인 2020.11.25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가 지식산업센터 내 부동산에 대해 취득세 감면 혜택을 받고 다른 용도로 사용한 62개 사업장을 적발해 지방세를 추징했다.

24일 시에 따르면 올해 9월부터 두 달간 지식산업센터 입주분양자 중 취득세 감면 혜택을 받은 부동산 189곳을 실태조사한 결과, 감면 목적대로 사용하지 않은 사업장 62곳을 적발해 감면받은 취득세 2억9천600만 원을 추징했다.

아울러 취득세 감면을 받고도 단서규정을 인지 못해 추징되는 사례가 없도록 방문 업체를 대상으로 감면 의무사항을 홍보했다.

지식산업센터는 동일 건축물에 제조업, 지식산업 및 정보통신 사업자와 지원시설이 복합적으로 입주할 수 있는 다층형 복합건축물로, 입주업체는 지방세 감면 업종인 제조업과 정보통신업, 지식산업 등 용도로 사용할 경우 취득세와 재산세를 감면받을 수 있다.

다만, 지식산업센터 입주분양자가 취득하고 1년이 넘도록 감면 용도로 사용하지 않거나 취득 5년 안에 매각·증여 또는 다른 용도로 사용할 경우 감면 세액을 추징하도록 돼 있다. 

오미선 세정과장은 "각종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지식산업센터가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지만 그에 따른 단서규정을 알지 못해 추징되는 경우가 많다"며 "정기적으로 지방세 감면 유의사항을 안내해 납세자의 불이익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