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군종합평가서 성남·양주·의왕 ‘최우수 지자체’ 각각 선정
상태바
경기도 시군종합평가서 성남·양주·의왕 ‘최우수 지자체’ 각각 선정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0.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 양주시, 의왕시가 경기도가 선정한 ‘2020년 시군종합평가’에서 도내 31개 시·군 가운데 가장 우수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한 ‘최우수’ 기초자치단체로 선정됐다.

도는 이들 지역에 각각 4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지난달 1일부터 이달 16일까지 도내 31개 시·군을 인구 규모별 3개 그룹으로 나눠 ▶국민이 주인인 정부 ▶더불어 잘사는 경제 ▶내 삶을 책임지는 국가 ▶고르게 발전하는 지역 ▶도정 주요시책 등 ‘5대 주요정책 분야’ 93개 세부지표에 대한 평가를 진행, 그룹별 우수 시·군을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인구가 가장 많은 10개 시가 포함된 1그룹에서는 성남시가 97.64점을 획득, 최우수 지자체로 꼽혔다.

이어 고양시(97.52점)와 화성시(96.12점)가 우수상을 수상해 각각 2억 원씩을 지원받게 됐으며, 수원시(95.57점)와 용인시(94.90점)도 각각 장려상 기관으로 선정, 1억 원씩의 사업비를 받게 됐다.

이어 인구수 기준 11~20위에 해당하는 10개 시가 포함된 2그룹에서는 양주시가 97.73점으로 최우수 지자체에 올랐다. 이어 파주시(97.39점), 시흥시(96.63점)가 우수상을, 의정부시(96.58점)와 김포시(96.04점)가 각각 장려상을 수상했다.

인구가 적은 나머지 11개 시군에 해당되는 3그룹에서는 의왕시가 94.27점으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우수상은 이천시(92.81점)와 구리시(92.52점), 장려상은 양평군(92.41점)와 여주시(89.97점)가 각각 받았다.

도는 순위와 무관하게 올해 점수향상이 가장 높은 광주시(2.74점↑), 평택시(2.62점↑), 광명시(2.56점↑), 오산시(2.13점↑), 연천군(1.85↑) 5개 시·군에 대해 시군당 4천만 원씩 총 2억 원의 실적향상 상사업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