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내년 예산안 8187억 편성 태봉공원 특례사업 보상 등 포함
상태바
포천시 내년 예산안 8187억 편성 태봉공원 특례사업 보상 등 포함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11.25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2021년도 살림 규모로 8천187억 원을 편성해 포천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올해 본예산 7천729억 원보다 6% 정도 증가한 것이다.

시가 제출한 예산안을 보면 일반회계는 총 7천409억 원으로, 주요 세입재원은 ▶지방세 1천323억 원, 세외수입 471억 원 등 자체재원 1천794억 원 ▶지방교부세 2천363억 원, 조정교부금 892억 원, 국·도비 보조금 2천360억 원 등 의존재원 5천615억 원을 편성했다.

내년도 예산안은 확장적·전략적 재정 운용을 기본 방향으로 지출구조조정을 실시해 가용 재원을 최대한 확보하고 정확한 세수 추계를 통해 세입을 확충하는 한편, 주민 참여 및 공개를 통한 투명성 강화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내년도 주요 신규 편성사업은 ▶일동청소년문화의집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9억9천만 원(총 사업비 113억 원) ▶태봉공원 민간공원 조성 특례사업 보상 170억4천만 원(총 보상비 262억 원) ▶특수상황지역 LPG 배관망 설치 19억4천만 원(총 사업비 20억 원) ▶세종~포천고속도로 선단나들목 연결도로 확·포장 52억7천500만 원(총 사업비 210억 원) ▶소흘도시계획도로(대로2-소흘1, 송우중~통일대) 개설 32억 원(총 사업비 400억 원) ▶시도24호선(가채~신평) 도로 확·포장 실시설계 2억 원(총 사업비 370억 원) ▶신읍동 호병골 도시관리계획 결정 및 실시설계 2억3천만 원 등이다.

이번 본예산안은 12월 11일까지 열리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세부적인 심의가 이뤄지며, 12월 15일 본회의를 통해 최종 확정된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