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역사인물 포럼1 ‘소설가 김유정’ 출범…12월8일 포럼열려
상태바
하남 역사인물 포럼1 ‘소설가 김유정’ 출범…12월8일 포럼열려
  • 이홍재 기자
  • 승인 2020.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문화원과 하남문화재단이 공동주최하는 ‘하남 역사인물 포럼1 <소설가 김유정>’의 출범식이 지난 23일 오전10시에 하남문화재단 회의실에서 개최됐다.

‘하남 역사인물 포럼’은 하남지역과 연관된 문화, 역사 인물에 대한 발굴과 소개를 위해 기획됐다. 포럼에 앞서 진행된 출범식에는 주최측 외에 공동 후원사인 하남농협 조합장과 하남새마을금고 이사장이 참석했다. 출범식을 통해 후원금 전달식과 함께 포럼 발전방안에 대한 깊이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본 행사인 포럼은 12월8일 오후 2시에 하남문화재단 소극장에서 진행된다. 

하남 역사인물 포럼에서 주목할 것은, 사업비 1천만 원 전액이 하남지역 민간기업(하남새마금고, 하남농협)의 예산후원으로 진행된다는 점이다. 지역의 문화 정체성 확립과 발전이란 취지에 동감한 두 기업은 포럼에 대한 장기적인 후원과 더 많은 동종 기업의 참여가 이어지길 희망했다. 

‘하남 역사인물 포럼’의 첫 순서인 소설가 김유정은 ‘봄봄’, ‘동백꽃’ 등의 일제 강점기 기념비적 작품의 소설가로 알려져 있다. 소설가 김유정은 삶의 마지막 시기를 하남에서 보냈다. 포럼을 통해 하남지역과 김유정 문학세계의 연관성에 대한 진지한 논의가 있을 예정이다. 또 춘천의 ‘김유정 문학촌’ 이순원촌장이 포럼 패널로 참석하여, 김유정에 대한 하남과 춘전의 협력적 기념사업에 대한 논의도 이어갈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12월8일 오후 2시 하남문화재단 소극장에서 개최되며,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될 예정이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