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춘숙 국회의원, 2020 대한민국 최우수법률상 본상 수상
상태바
정춘숙 국회의원, 2020 대한민국 최우수법률상 본상 수상
  • 우승오 기자
  • 승인 2020.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춘숙(민·용인병) 국회의원이 26일 국민건강보험법(일명 국외체류자 먹튀방지법)을 개정한 공로를 인정받아 머니투데이  더300이 수여하는 ‘2020 대한민국 최우수 법률상’ 본상을 수상했다.

정의원은 지난해 7월 건강보험료를 내지 않고 해외에서 지내다가 진료만 받으러 입국하는 건강보험 ‘먹튀’문제를 차단하는 내용의 법안을 대표 발의한 바 있다. 해당 법안은 지난 3월 6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7월 7일부터 적용되고 있다.

개정 전 국민건강보험법은 건강보험 가입자와 피부양자가 모두 국외에 체류하고 있는 경우 건강보험료의 납부를 면제하고, 국내 입국하는 경우 그 다음달부터 보험료를 부과하도록 규정하고 있었다. 국외 체류자가 국내 입국해 보험급여를 받고 같은 달에 다시 출국하는 경우 건강보험을 이용하였음에도 불구하고 보험료를 내지 않는 불합리가 발생해왔다. 2019년 기준 최근 3년간 건강보험료 납부없이 건강보험급여만 받아간 국외체류자는 22만8천481명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으며, 이로 인로 건강보험급여액 419억 원 가량이 소요된 것으로 나타났다.

머니투데이 더300은 최근 1년간(2019년 11월~2020년 10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거나 통과를 앞둔 법안 중 국민들의 삶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법률들을 골라 매년 ‘최우수법률상’을 시상하고 있다. 올해도 응모된 총 200여 건의 법안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해 해당 법률을 선정했다.

정 의원은 "입법부인 국회가 입법활동에 힘쓰는 것은 당연한 일인데 이렇게 상까지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사회의 부조리를 바로잡고 국민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민생법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