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험생 택시 먼저 태워 주기 등 시, 수능 대중교통 특별수송대책 시행
상태바
수험생 택시 먼저 태워 주기 등 시, 수능 대중교통 특별수송대책 시행
  • 이창호 기자
  • 승인 2020.11.27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다음 달 3일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르는 수험생들이 안전하고 원활하게 시험장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대중교통 특별수송대책을 시행한다.

시는 시험 당일 오전 6시부터 8시 10분 사이 시내버스를 집중 배차하고 운행 간격을 단축할 예정이다. 시험장을 경유하는 노선버스는 ‘수능시험장 경유’ 안내 표지판을 부착해 운행한다. 인천도시철도는 3편의 예비차량을 확보해 놓고 비상시 신속 투입할 예정이다.

시와 군·구의 관용차량도 만약에 있을 비상사태 시 수험생들의 원활한 이동을 도울 수 있도록 대기한다. 택시는 수험생 등교시간대 지하철역 및 버스정류소와 시험장을 집중 운행하고 ‘수험생 먼저 태워 주기’ 운동을 전개한다.

특히 장애인 수험생의 교통편의를 위해 장애인 콜택시에 등록돼 있는 수험생과 동반 보호자를 대상으로 장애인 콜택시를 무료로 이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치러지는 수능시험임을 감안해 당일 아침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수험생이 시내버스나 인천도시철도(1·2호선)을 이용하는 경우 수험표를 확인하고 마스크를 무상 지급해 마스크 착용 후 대중교통을 이용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