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12월 1일부터 내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
상태바
안양, 12월 1일부터 내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오는 12월 1일부터 14일까지 내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대상은 기초연금을 수급 받는 만 65세 이상으로, 시는 126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3천723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한다.

올해 노인일자리 3천619명(122억 원) 보다 늘어난 수치다.

61개 사업으로 홀몸노인 가정방문과 공공시설 봉사 등이 주류인 공익형에 2천900명, 취약계층 지원분야인 사회서비스형에 280명, 소규모 매장 또는 전문직종사업단 공영 운영분야인 시장형에 300명을 각각 선발한다.

또 구인구직과 취업 연계 등 노인 취업 알선에 100명, 동화구연과 효행인성지도 등을 알리는 자체사업에 143명을 모집한다.

노인일자리 사업 신청은 안양시노인종합복지관, 안양시니어클럽, 대한노인회 만안·동안지회, 경기실버포럼, 만안·동안구청을 비롯한 31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