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 시장, 참좋은지방정부위에 민주당 차원 ‘도와 마찰’ 조사 건의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 시장, 참좋은지방정부위에 민주당 차원 ‘도와 마찰’ 조사 건의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27일 더불어민주당 지방자치상설기구인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홍영표 위원장과 협의회 염태영 수원시장을 만나 최근 발생한 도와의 마찰에 대해 당 차원의 진상 조사를 건의했다.

시는 최근 도 조사관이 조사를 진행하며 시 공무원들에게 위압감을 주고 정치편향적 발언을 하는 등 강압적 조사가 이뤄져 지방자치권을 심각하게 위협받는다며 지난 26일 헌법재판소에 도를 상대로 권한쟁의 심판과 가처분 신청을 접수해 헌재의 판단을 기다리고 있다.

시는 2020년 이후 도로부터 11회의 감사를 받았으며, 재난지원금을 지역화폐가 아닌 현금으로 지급한 5월 이후부터 9회의 감사가 보복적으로 이뤄졌다는 입장이다.

특히 지난 16일부터 시작된 조사는 종료일도 명시하지 않고 위임·자치사무의 구분 없이 자료를 제출하라고 요구했으며, 직원에 대한 사찰과 강압적 조사로 인권까지 침해한 위법조사라고 주장했다.

조 시장은 이 자리에서 "경기도가 언론을 통해 남양주시가 마치 부정부패의 온상인 것처럼 악의적으로 묘사하는 등 문제의 본질을 흐리고 있다"며 "두 기관이 주장하는 내용들의 사실관계를 명확히 가리기 위해서라도 당 차원의 엄정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홍 위원장에게 "정확한 사실관계 규명을 통해 72만 남양주 시민과 2천300여 공직자들이 피해보는 일이 더 이상 반복되지 않길 간절히 바란다"는 입장을 전달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