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성범죄 청년감시단 1기 성과 음란물 사이트 등 1만5656건 신고
상태바
디지털 성범죄 청년감시단 1기 성과 음란물 사이트 등 1만5656건 신고
  • 이창호 기자
  • 승인 2020.11.30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가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청년 지원자를 채용해 운영한 ‘디지털 성범죄 예방 온라인 청년감시단 1기’ 활동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29일 시에 따르면 청년감시단은 8월 10일부터 11월 30일까지 온라인에서 이뤄지는 성매매 알선이나 광고, 그루밍, 음란물 사이트 등을 감시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해당 사이트에 신고·삭제를 요청하는 활동을 전개하는 등 성범죄 예방활동을 벌였다.

청년감시단 총 15명(20대 3명, 30대 12명)은 25일 기준 1만5천656건을 신고하는 성과를 이뤘다. 한 명당 1천 건 이상의 디지털 성범죄 예방 신고를 한 셈이다. 10월 말 기준 신고 건 중 16%는 삭제 조치돼 청소년들의 디지털 성범죄 노출을 막았다.

시는 1기 활동을 마무리하며 여성폭력추방 주간을 맞아 청년감시단 중 신고실적이 가장 우수한 1명에게 시장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