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포천 평생학습축제 ‘쉼, 그리고 음악이 있는 學숲 산책’ 성료
상태바
2020년 포천 평생학습축제 ‘쉼, 그리고 음악이 있는 學숲 산책’ 성료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지난 28일 포천반월아트홀 대극장에서 ‘쉼, 그리고 음악이 있는 學숲 산책’라는 주제로 2020년 포천시 평생학습축제를 개최했다.

포천시 평생학습인들의 축하영상으로 시작된 평생학습축제는 포천시민예술단의 화려한 공연과 사나래 퓨전 앙상블의 특별한 퓨전국악 무대로 시작됐다. 

평생학습 유공 표창에서는 그 동안 코로나로 인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평생학습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포천시민의 귀감이 된 학습자, 강사, 활동가, 자원 봉사자, 학습마을 관계자, 학습 동아리, 평생학습 기관·단체, 우리동네 학습공간 등 8개 분야에 대해서 개인 및 기관(단체)를 선정해 표창장을 전달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들의 마음에 위로와 힘을 전달하기 위해 진행된 ‘가을을 보내는 실내악’ 강연에서는 홍종진 대진대 평생학습원장 등 연주자 4명의 현악 4중주와 함께, 재미있는 서양 음악사와 악기 및 작곡가에 대한 해설을 들을 수 있었으며, 누구에게나 친숙한 영화와 드라마 음악 통해 다가가기 힘든 클래식을 친근하게 느낄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다. 

또한, 문해교육을 통해 읽고 쓰는 능력뿐만 아니라 희망과 용기를 얻고 새로운 인생을 걷고 계신 어르신들의 성인문해 시화전 작품도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이번 평생학습축제에서 선보인 ‘온라인 성인문해 시화전’에서는 어르신들의 인생 이야기가 담긴 감동적인 작품 78을 온라인 및 미디어아트를 통해 함께 선보였다.

마지막, 평생학습 학습동아리 성과보고회에서는 2020년 경기평생학습동아리 지원사업을 통해 1년 동안 갈고 닦은 학습동아리 10팀의 무대를 선보였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평생학습에 대한 열정으로 실외 정자, 비닐하우스까지 활용해 열정적이고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여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박윤국 시장은 "평생학습축제를 통해 포천시민 모두가 함께 즐기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이 됐기를 바라며, 다양한 연령과 계층의 시민들에게 맞춤형 평생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축제는 참여 공연자들의 대면을 최대한 줄이기 위해, 사전녹화와 현장공연이 번갈아 진행됐으며,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철저히 지켜 운영됐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