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인천 e스포츠 챌린지’ 대한민국 대표팀 ‘OGN 엔투스’ 우승 영예
상태바
‘2020 인천 e스포츠 챌린지’ 대한민국 대표팀 ‘OGN 엔투스’ 우승 영예
  • 안재균 기자
  • 승인 2020.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인천 e스포츠 챌린지’에서 대한민국 대표팀 ‘OGN 엔투스’가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준우승은 그리핀(한국), 3위는 글로벌 e스포츠 에셋(대만)이 각각 차지했다. 대회 MVP로는 우승팀 OGN 엔투스의 ‘언더’ 박성찬이 선정됐다.

인천시 주최, 인천테크노파크(인천TP) 주관으로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열린 이번 행사는 국제 e스포츠 프로 대회 ‘인천 챌린지 컵’과 아마추어 대회 ‘인천 e스포츠 아마추어 챌린지’로 나뉘어 진행됐다.

‘인천 챌린지 컵’ 대회에는 대한민국, 일본, 대만, 홍콩을 대표하는‘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프로팀 16개 팀이 참가해 총상금 8천만 원을 놓고 승부를 가렸다. 

총상금 500만 원이 걸린 ‘인천 e스포츠 아마추어 챌린지’는 전국 직장인을 대상으로 하는 ‘리그 오브 레전드’와 초·중·고교생이 참여하는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두 종목으로 열렸다.

‘리그 오브 레전드’ 1위는 ‘DWG’, 2위는 ‘급하게 만든 팀’, 3위는 ‘헌수와 아이들’이 차지했다.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1위는 여인정(19·광성고), 2위는 정유찬(17·부평고), 3위는 이우혁(15·박문중)에게 돌아갔다.

 안재균 기자 a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