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유점사’, 저소득·취약계층에 성금 100만 원 기탁
상태바
양평군 ‘유점사’, 저소득·취약계층에 성금 100만 원 기탁
  • 안유신 기자
  • 승인 2020.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 양동면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연계해 이달 21일까지 사회적 약자 및 소외계층을 위한 비대면 모금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양동면은 지역 내 사찰인 유점사에서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취약계층을 위해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3일 밝혔다.

성금 전달은 지난 1일 유점사 주지인 수산스님이 양동면사무소를 직접 방문해 박대식 면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유점사는 노인분들을 위한 복날 삼계닭 기부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유점사 수산스님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모두가 희망을 잃지 않고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코로나 이전의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다. 

박대식 양동면장은 "어려운 분들을 위해 이렇게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셔서 감사 드린다. 여러분의 따뜻한 나눔의 온기가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