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EFA 챔스리그 최초 여성 주심 뜬 날, 호날두 개인통산 750호 득점
상태바
UEFA 챔스리그 최초 여성 주심 뜬 날, 호날두 개인통산 750호 득점
  • 연합
  • 승인 2020.12.04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사상 최초의 여성 주심인 스테파니 프라파르(왼쪽)가 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G조 5차전 유벤투스(이탈리아)와 디나모 키예프(우크라이나) 경기 도중 키예프 미드필더인 미콜라 샤파렌코(오른쪽)에게 옐로카드를 주고 있다. 이미 16강 진출을 확정한 유벤투스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개인통산 750호 득점을 앞세워 3대 0 완승을 거둬 4승1패(승점 12)로 조 2위를 지켰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