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위례 자이 더 시티’ 공공분양 특별공급 2만4천명 몰려
상태바
성남 ‘위례 자이 더 시티’ 공공분양 특별공급 2만4천명 몰려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1.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 수정구 창곡동에 들어서는 ‘위례 자이 더 시티’ 공공분양 특별공급에 약 2만4천명이 몰렸다.

12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위례자이더시티 특별공급 286가구 모집에 2만3천587명이 신청해 평균 경쟁률 82.5대 1을 기록했다.

신혼부부(104가구)와 생애최초(86가구) 접수자는 각각 1만922명과 1만826명으로 집계돼 105.0대 1, 125.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주택형별 최고 경쟁률은 74㎡T가 181.5대 1로 가장 높았고, 74㎡B(120.7대 1), 74㎡A(117.7대 1), 82㎡(110.0대 1), 84㎡A(104.0대 1), 84㎡B(47.4대 1)가 그 뒤를 이었다.

위례 자이 더 시티는 공공분양과 신혼희망타운(분양·임대)으로 구성된다.

지하 2층∼지상 23층, 공공분양 전용면적 74∼84㎡ 360가구, 신혼희망타운 전용 46∼59㎡ 분양 293가구와 임대 147가구 등 총 800가구 규모다.

공공택지에 지어져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된다. 공공분양 기준으로 분양가는 주택형별로 6억9천880만∼9억7천980만 원 수준이다.

위례신도시 중심 입지에 주변 시세보다 크게 낮은 수준에 분양가가 책정돼 특별공급부터 많은 청약자가 몰린 것으로 풀이된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