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 챙기려 부지런히 깡통 모았어요
상태바
어려운 이웃 챙기려 부지런히 깡통 모았어요
윤현덕 바르게살기운동 남동구협 고문 물품 판매금 인천적십자 회비로 전달
  • 홍봄 기자
  • 승인 2021.01.15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는 윤현덕 ㈔바르게살기운동 인천 남동구 협의회 고문으로부터 특별한 적십자 회비를 전달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윤 고문은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지난해 부지런히 깡통을 모아 만든 판매금액을 인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윤 고문은 "연말연시 코로나19 후폭풍이 몰아치면서 취약계층 삶이 더욱 고단해진 것으로 안다"며 "열심히 모아 만든 후원금이 어려운 이웃에 잘 쓰였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회장은 "윤 고문님이 보내주신 따듯한 온정의 손길은 분명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 쓰일 것"이라고 답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