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vs 윤석열' 갑론을박... "법치주의를 심각하게 훼손" 성명 의미는?
상태바
'추미애 vs 윤석열' 갑론을박... "법치주의를 심각하게 훼손" 성명 의미는?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출처=윤석열 검찰총장 / 방송 화면)
(사진 출처=윤석열 검찰총장 / 방송 화면)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공방이 연일 뜨겁다.

25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와 직무배제에 반발해 첫 집단행동에 나선 것으로 보도되며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대검찰청 34기 이하 검찰 연구관들은 이날 회의를 연 뒤 검찰 내부 통신망에 성명을 내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처분은 검찰 업무의 독립성을 침해할 뿐만 아니라 법치주의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으로 위법하고 부당하다"고 발표했다.

덧붙여 "검찰의 수사를 지휘하고 그 결과에 책임을 지며 법률에 따라 임기가 보장된 검찰총장이 그 직을 수행할 수 없게 됐다"면서 "수긍하기 어려운 절차와 과정을 통해 전격적으로 이뤄진 것"이라고 비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울중앙지검의 한 관계자는 "36기들이 주도해서 평검사 회의 개최 여부, 방법 등을 논의하고 있다"고 전해 귀추가 주목된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