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 스턴트맨, 알고보니 한국인 최일람…다른 출연 작품도 '대박'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4월 21일 월요일 제0면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에서 배우 앤드류 가필드가 맡은 스파이더맨의 스턴트맨이 한국인인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21일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측은 할리우드에서 스턴트맨으로 활약하고 있는 최일람이 앤드류 가필드의 스턴트로 참여했다고 전했다.

   
 
 

▲ (사진= 최일람, 마크 웹 감독 SNS 캡처)

 
 
미국에서 태어난 최일람은 어렸을 때부터 다양한 무술과 무예를 경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권도, 유도, 합기도, 무에타이, 쿵푸 등 수많은 무술을 익힌 그는 대학에 진학해 영상에 관해서도 공부했고 이러한 경력들이 그가 스턴트맨으로서 활약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밝혔다.

앞서 최일람은 2009년 '아바타'에서 주인공 제이크 설리의 스턴트맨으로 처음 한국의 영화 팬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어 '토르: 천둥의 신',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지.아이.조 2, '아이언맨3' 등 수많은 블록버스터 영화에 스턴트로 참여해 감탄을 자아낸다.

앞서 '어메이징 스파이더맨2' 촬영 도중 마크 웹 감독은 자신의 SNS에 최일람이 촬영 대기를 하고 있는 모습을 올려 한국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바 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