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적' 손예진,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는 에프엑스 설리"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7월 02일 수요일 제0면

배우 손예진이 영화 '해적'의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로 에프엑스 멤버 설리를 꼽았다.

   
 
 

▲ (사진 = 연합뉴스)

 
 
손예진은 2일 서울 종로구 청진동 나인트리 컨벤션에서 열린 영화 '해적:바다로 간 산적' 제작보고회에서 "극 중 산적 역할 배우들과 해적 역할 배우들이 따로 촬영했는데 해적 중 설리가 분위기 메이커였다"고 밝혔다.

이어 "설리가 출연 배우 중 가장 어리기도 했고, 정말 귀엽고, 열심히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해적'은 조선 초기 10년간 옥새가 없었던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옥새를 찾고 차지하기 위해 조선의 해적·산적·개국세력이 바다로 모여드는 이야기다. 오는 8월 6일 개봉한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