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계' 신은경, "오인혜 베드신 촬영 너무 힘들어해 청심환 줬다"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4년 08월 12일 화요일 제0면

배우 신은경이 영화 '설계'에서 오인혜가 베드신 촬영으로 힘들어 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프리마호텔에서 열린 영화 '설계' 제작보고회에는 박창진 감독, 배우 신은경, 오인혜, 이기영, 강지섭 등이 참석했다.

   
 
  ▲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프리마호텔에서 열린 영화 '설계'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신은경(오른쪽)이 사회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날 오인혜는 "신은경 선배가 워낙 대선배라 다가가기가 어려웠는데 먼저 친절하게 대해 주셔서 감사했다"라고 감사를 표했다.

이에 신은경은 "인혜 씨가 맡은 민영이는 굉장히 어려운 역할인데 정말 잘 해냈다. 보기에는 인혜 씨가 대담해 보이는데 실제로 베드신 촬영할 때 너무 힘들어 하더라. 그래서 안정하라고 청심환을 줬던 기억이 난다"라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한편, '설계'는 돈에 죽고 돈에 사는 냉혹한 세계를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로 신은경은 극중 가족처럼 믿었던 이에게 배신을 당하고 모든 것을 잃게 된 후 복수의 화신이 된 세희로 분한다. 다음 달 18일 개봉한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