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세경, 김영만과 17년 만에 재회…"가장 성공한 코딱지"

최달호 기자 dgnews@kihoilbo.co.kr 2015년 07월 27일 월요일 제0면

배우 신세경이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깜짝 등장해 화제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김영만의 인터넷 생방송에 신세경이 깜짝 등장했다.

01.jpg

▲ (사진 =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캡처)

김영만도 신세경의 출연을 알지 못한 듯 했다. 그는 작업을 도와줄 보조를 불렀는데 갑자기 신세경이 등장했다.

이를 본 김영만은 신세경이 어른이 된 모습에 "많이 예뻐졌다"라면서 "우리 코딱지 중 가장 성공한 코딱지"라고 말했다.
 
신세경은 '마리텔'에 출연한 추억의 종이접기 아저씨, 김영만과 17년 전 KBS 'TV유치원 하나둘셋'에 함께 출연한 인연이 있다.

신세경은 'TV 유치원' 출연 당시처럼 빨간 민소매 원피스에 큰 빨간 리본을 단 채 등장했고 인형 '뚝딱이'도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신세경은 지난 13일 김영만의 '마리텔' 출연이 화제가 되자 자신의 SNS에 "아저씨 건강하세요.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종이접기 교실' 당시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전반전 시청률 1위는 김영만과 신세경 팀에게 돌아갔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