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시카, '최순실 게이트' 특혜 연예인이라고?…"루머에 법적 조치"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6년 11월 14일 월요일 제0면

‘최순실 게이트’의 특혜 연예인 루머에 휘말린 걸그룹 소녀시대 전 멤버 제시카가 정면 대응에 나섰다.

01.jpg
▲ 사진 = 연합뉴스
14일 SNS를 통해 확산한 증권가정보지(일명 찌라시)에 특혜 연예인으로 거론된 제시카 측은 "허위, 악성 글에 대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제시카의 소속사 코리델엔터테인먼트는 "‘최순실 게이트’ 특혜 연예인 발언을 한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도 현재 떠돈 찌라시에 대해 사실무근임을 밝힌 상황에서 확인되지 않은 글을 악의적으로 편집해 마치 실제 기사인 것처럼 올리는 등 온라인과 SNS에서 확대 재생산되고 있다"며 "어떤 근거와 정황도 없이 이름이 거론됐다는 것을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국가적으로 중대 사건인 만큼 간과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