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원 삼성, 골키퍼 신화용과 2년 계약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7년 01월 12일 목요일 제16면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이 포항 스틸러스에서만 13시즌을 뛴 베테랑 골키퍼 신화용(34·사진)을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수원 삼성은 포항에서 신화용을 데려오면서 이적료와 함께 골키퍼 노동건을 1년 임대하는 협상에 합의했으며, 계약기간은 2년이다.

신화용은 2004년 포항에 입단해 지난 시즌까지 13시즌 동안 포항에서만 활약한 ‘원클럽맨’이다. 13시즌 동안 287경기에서 309골을 내줘 경기당 평균 1.08실점의 ‘거미손 방어’를 펼쳤다. 수원 삼성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레전드 골키퍼였던 이운재를 골키퍼코치로 영입한 데 이어 베테랑 신화용까지 합류시키면서 수비력 강화에 애를 썼다.

신화용은 메디컬테스트를 마치는 대로 곧바로 출국해 13일 스페인 말라가에서 시작하는 팀 전지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