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황금 연휴 맞아 ‘경기그랜드세일’ 열린다

온라인 쇼핑업체 티몬서 300여 개 관광상품 특별기획전 개최
지역 명소 무료개방·안양 중앙시장 등 추석 차례용품 할인도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2017년 09월 20일 수요일 제23면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으로 최장 10일을 쉴 수 있는 추석 연휴를 맞아 경기도가 특별기획전을 마련했다.

도는 19일 오전 수원시 지동시장에서 이재율 행정1부지사 주재로 시·군 부단체장 현장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도와 각 시·군은 오는 31일까지를 ‘경기그랜드세일’ 기간으로 정하고 온라인 쇼핑업체 ㈜티몬과 함께 ‘경기도를 쇼핑하라’ 특별기획전을 열기로 했다.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이 기간 지역별 관광지와 숙박시설, 놀이공원 등을 묶은 300여 개 관광상품을 티몬을 통해 저렴하게 판매한다.

또 북부관광 활성화를 위한 포천여행 특별기획전과 경기북부 야간관광 10선 홍보활동도 전개한다.

추석 연휴기간에 대비한 각 시·군별 관광객 유치와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도 발표됐다.

고양시는 고양가을꽃축제(9월 29일∼10월 9일)와 고양호수만화축제(10월 21∼22일) 등 문화행사와 아람누리, 어린이박물관 등 주요 관광시설에 대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용인시도 30일부터 한 달간 에버랜드와 대장금파크 자유이용권 및 입장료, 리디자인호텔 숙박료 등을 최대 70% 할인하는 행사를 한다.

남양주시는 10월 1∼8일 한복을 입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역사박물관을 무료 개방하며, 광명시는 23일부터 11월 26일까지 광명동굴에서 주말마다 팔도 농·특산물 장터를 운영한다.

안성시와 여주시 등도 다양한 축제를 마련하고, 도는 경기도박물관과 백남준아트센터 등을 무료 개방한다.

안양 중앙시장 등 5개 전통시장은 23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추석 차례용품 할인 행사를, 시흥시는 시내 나들가게 47곳이 참여하는 추석맞이 공동할인판매전(9월 24∼30일)을, 여주시는 제일시장 인근에서 다양한 공연 등을 펼친다.

이재율 부지사는 회의 참석자들에게 "이번 연휴가 도내 여행·관광산업과 전통시장 경기 활성화에 좋은 기회가 되도록 신경써 달라"고 당부했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