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흥국생명 이재영 25득점… 3세트로 4연패 탈출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7년 11월 13일 월요일 제15면
여자프로배구 인천 흥국생명이 마침내 연패 수렁에서 빠져나왔다. 흥국생명은 12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벌어진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2라운드에서 이재영(25점)의 맹활약을 앞세워 3-0(27-25, 25-20, 25-23)으로 완승했다. 4연패에서 탈출한 흥국생명(2승5패·승점 7)은 GS칼텍스(승점 6)를 6위로 끌어내리고 5위로 올라섰다.

흥국생명은 1세트에서 외국인선수 심슨이 부상으로 빠진 상황에서도 3-0 완승을 거둬 이미 ‘승리의 기운’을 감지했다. 1세트 18-21로 뒤지는 상황에서 심슨이 코트를 나간 뒤 이재영의 서브 득점으로 20-21로 쫓아갔고, GS칼텍스의 공격에 흔들리면서 24-24 동점이 됐다. 이어 서브에이스로 역전에 성공한 흥국생명은 이재영의 마무리 득점으로 1세트를 극적으로 따냈다.

흥국생명은 2세트를 25-20으로 쉽게 가져온 뒤 3세트 마저 25-23으로 따내 최종 3세트로 승부를 마무리 지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