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곡읍민회관 재건축 앞두고 활용방안 民意 청취

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2017년 12월 11일 월요일 제9면
연천군은 전곡읍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조혜형 전곡읍장, 송응섭 전략사업실장, 지관길 문화체육관광과장, 주민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곡읍민회관 활용방안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전곡읍민회관 활용방안을 위한 기본구상 및 조사용역을 내년 2월까지 추진 중에 있어 지역주민에 대한 의견을 충분이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곡읍민회관은 1987년도에 건축돼 30년이 경과됐으며 2017년 4월 전곡읍민회관에 대한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한 결과 안전성평가 D등급을 받아 전체적인 보수 및 보강이 필요한 상태이므로, 향후 건축물의 재건축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이날 설명회에서 지역주민들의 의견으로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운영 공간 활용과 실내수영장 및 작은 영화관 설치 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읍민회관은 2019년도 동두천~연천 구간의 전철사업이 완료될 계획에 따라 전곡역세권 주변 여건의 변화와 주민의 다양한 의견에 대해 다각적인 입지여건 등을 고려, 효율적인 활용방안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