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마음으로 그린 ‘자연’ 본연 그대로의 모습

연천 연강갤러리 이태수 작가 원화 展… ‘새처럼 날고 싶은 날’ 등 48점 전시

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2018년 01월 03일 수요일 제13면
▲ 이태수 作 . <연강갤러리 제공>
▲ 이태수 作 . <연강갤러리 제공>
연천군은 전국 최북단 민통선 내에 위치한 연강갤러리(중면 횡산리 243)에서 1일부터 오는 3월 30일까지 생태화가 이태수 선생의 원화 전시회 ‘새 생명 숨어 자는 겨울 그리고 봄’전을 개최한다.

이태수 선생은 연천군 백학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고 홍익대 서양학과를 졸업한 이후 지난 30년 가까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생태 세밀화 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특유의 꼼꼼한 관찰을 바탕으로 오롯이 손과 마음으로 자연을 담아내는 작업을 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새처럼 날고 싶은 날’ 등 48점의 원화 전시와 더불어 작가 및 원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작가와 함께 두런두런 이야기 마당, 초등학교 3~6학년을 대상으로 생태 세밀화 그리기 등 체험 교실도 운영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작가의 자연에 대한 따뜻함과 섬세함, 세밀화의 특성이 살아 있는 작품을 전시함으로써 자연과 생태의 소중함을 느껴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연강갤러리는 매주 화요일 휴관하며 민통선 내에 위치해 군부대 검문소를 통화하려면 주민등록증 및 여권, 운전면허증 같은 신분증을 휴대해야 출입이 가능하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