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과천시, 5월까지 ‘공사차량 안전기간’ 선포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1월 29일 월요일 제0면

과천시는 주공 2단지의 건설공사와 주공 6단지의 철거작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오는 2월부터 5월까지 4개월 동안을 ‘공사차량 안전기간’으로 선포했다.

01.jpg
시는 29일 시청 상황실에서 신계용 시장 주재로 경찰서 및 관계부서 공무원과 아파트 재건축 현장 5곳의 현장소장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고, 대형 공사 차량의 통행량 증가에 따른 안전대책을 논의했다.

신계용 시장은 "재건축 현장에 대한 종합적인 안전대책을 수립하고, 수시 안점점검을 실시해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며 "현재 5개 아파트 단지에서 동시에 재건축 공사가 진행되고 있어 공사차량 증가에 따른 시민들의 우려가 높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주공 2단지의 건설공사와 주공 6단지의 철거작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 이 기간을 ‘공사차량 안전기간’으로 선포했다고 시는 설명했다.

이 기간 동안에는 재건축 현장을 오가는 덤프트럭의 입출입대장을 과천시에서 직접 관리하고, 과속이나 신호 위반 등으로 민원이 발생했을 경우 이를 통해 차량 정보를 확인해 관련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또 재건축 담당 공무원이 공사현장 주변을 수시 단속해 공사 차량들의 신호무시, 정지선 위반 등의 사례를 직접 적발할 예정이다.

아울러 각 현장에서는 덤프트럭 운전자를 대상으로 매주 안전교육을 실시하기로 했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