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갈매지구 자족기반 지식센터 2021년 준공 박차

구리시 타당성검토 개발 본격화 올 안 행정절차 매듭 내년 착공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8년 02월 13일 화요일 제9면
구리시는 기업 유치를 통한 신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을 추진한다.

시는 1억4천만 원을 들여 갈매지구 자족기능 확보를 위한 갈매지식산업센터 건립 관련 타당성 검토를 본격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구리도시공사에서 추진하는 갈매지식산업센터 개발사업 기본계획과 타당성검토 용역을 발주해 올해 안으로 시의회 의결 등 관련 행정절차를 마무리 짓고 2019년 공사를 착공해 2021년 준공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총 사업비 2천200억 원을 들여 구리갈매공공주택지구 내 자족시설용지 1만9천124㎡ 부지에 건폐율 70%, 용적률 500%, 최고층수 10층의 지식산업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다.

지식산업센터에는 벤처 및 소프트기업, 교육연구시설 등 지식기반 업종이 입주하게 되며 기업지원센터, 편의시설 등 입주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지원시설들이 함께 들어서게 된다.

특히, 갈매지식산업센터 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시와 구리도시공사는 용적률을 350%에서 500%로 상향조정해 수익성을 개선, 쾌적한 정주환경 조성을 위해 입주가능 업종 중 소음·진동발생 업종을 제한해도 입주수요가 충분하다는 용역결과를 얻은 바 있다.

시는 약 1만가구 2만5천 명의 인구를 수용하는 갈매지구는 자족기반시설이 부족한 실정이나 갈매지구내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서면 사노동의 구리테크노밸리와 연계해 구리시가 경기 동북부 4차산업을 선점 도시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백경현 시장은 "갈매지식산업센터는 2개의 철도노선이 지나는 별내역세권지역으로 고속도로와 국도 등 사통팔달 최적의 교통망과 수요자들의 요구에 맞는 설계와 저렴한 공급가격으로 지역내 벤처기업과 지식기반업종 등을 유치할 것"이라며 "구리테크노밸리와 함께 시의 고용창출을 높이고 지역경제를 이끌 신성장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