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故 지영희 발자취’ 문화관광 콘텐츠로 조성… 평택시, 생가 복원 등 추진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2018년 02월 13일 화요일 제13면
평택시는 국악 관현악단 창시자인 평택 출신 고(故) 지영희 선생을 중심으로 한 문화관광 콘텐츠를 활성화할 방침이라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영희 선생의 생가를 복원하고, 미국에 있는 그의 묘를 이장한 뒤 동상을 건립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지영희 선생의 생가와 가까운 곳에 있는 평택호 한국소리터의 지영희 홀과 지영희 국악관을 활용해 국악단과 음악자료관을 운영하고, 공연·강습 프로그램을 개설하기로 했다.

시는 대금 시나위 명인 김부억쇠, 소리꾼 모흥갑, 남사당 꼭두각시 예능보호자 송찬선 등 지역 출신 민속음악가 14명의 업적을 적극 발굴하고 홍보함으로써 평택이 한국민속 음악의 성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평택=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