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왕시, 제12대 김용란 새마을회장·제11대 이혜숙 새마을부녀회장 취임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2월 28일 수요일 제16면

제12대 의왕시 새마을회장에 김용란(65·사진) 전 새마을부녀회장이, 제11대 새마을부녀회장에는 이해숙(58·사진) 내손2동 새마을부녀회장이 각각 취임했다.

김용란.jpg
▲ 김용란 새마을회장
 의왕시새마을회는 지난 26일 시청 대강당에서 김성제 시장, 신창현 국회의원, 기길운 시의회 의장, 도·시의원, 새마을지도자, 회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김용란 신임 회장은 "변화의 시대 속에서 우리 새마을지도자들은 소박하면서도 투철한 봉사 정신을 가지고 이 시대에 맞는 새로운 새마을운동의 실천 역량을 최대한 발휘하여 지역 속에서 인정받고 있는 시민단체로서의 긍지를 지켜왔다"며 "자신들의 기득권과 이익만을 추구하는 것이 아닌 봉사의 즐거움으로 가장 신명나는 지역의 봉사단체로 새마을지회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혜숙.jpg
▲ 이혜숙 새마을부녀회장
 이어서 이해숙 부녀회장은 "새마을부녀회의 새로운 도약과 발전을 위해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2000년부터 새마을부녀회 활동을 시작해 2006년 오전동 새마을부녀회장을 역임하고 지난 2012년 의왕시새마을부녀회장을 맡으면서 푸드뱅크, 김장봉사, 노인잔치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왔다.

 또 이 회장은 1999년 부녀회 활동을 시작해 2015년 내손2동 새마을부녀회장으로 활동하면서 지역 곳곳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에 헌신해 왔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