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 단원치매안심센터 28일 개소… 우수 인력 갖춰 진료 서비스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3월 21일 수요일 제8면
안산시가 오는 28일 단원치매안심센터를 개소하고 치매 예방 및 고위험군 환자와 가족을 위한 체계적이고 통합적인 서비스를 지원한다.

20일 시에 따르면 치매센터는 총면적 558.41㎡ 규모로 단원보건소 3층에 위치해 있으며 상담실과 검진실, 프로그램실, 가족카페, 로비, 사무실을 갖추고 있다.

또한 간호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 우수한 전문 인력을 확보해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의 경우 65세 이상 노인인구 비율은 8.86%로 전국에 비해 낮은 편이지만 치매 추정 환자는 6천 명에 이르고 있으며, 노인인구의 증가 및 고령화에 따라 치매환자 또한 계속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시는 이러한 인구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관리해 나간다는 방침을 세우고 치매센터를 설치·운영하기로 했다.

제종길 시장은 "이제 걱정만 하지 말고 직접 문의하고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며 "단원치매안심센터는 깨끗한 시설과 함께 많은 전문 인력들을 배치함으로써 치매로 인해 고통받는 지역주민들에게 질 높은 통합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