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벚꽃 필때 더 걷고픈 물소리길 아시나요

2013년 개장 이래 5코스까지 개발 양평역~원덕역 구간 하천 옆 벚꽃길 올해는 8일 개화 7일 뒤면 절정 감상

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2018년 04월 02일 월요일 제9면
▲ 한국관광공사 ‘4월의 걷기여행길 7선’에 선정된 양평 물소리길 버드나무나루께길은 양평역~원덕역 10.9㎞ 구간으로 하천 옆 벚꽃길이 장관이다. 벚꽃 개화는 오는 15일 절정에 이를 예정이다. <양평군 제공>
▲ 한국관광공사 ‘4월의 걷기여행길 7선’에 선정된 양평 물소리길 버드나무나루께길은 양평역~원덕역 10.9㎞ 구간으로 하천 옆 벚꽃길이 장관이다. 벚꽃 개화는 오는 15일 절정에 이를 예정이다. <양평군 제공>
양평군은 지역의 대표 걷기길 ‘양평 물소리길 버드나무나루께길’이 한국관광공사 이달의 추천 걷기여행길 7선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버드나무나루께길은 2013년 1·2코스 개장을 시작으로 2015년 3·4·5코스를 추가 개장해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양평이 가진 천혜의 자연환경이 경의중앙선 전철로 연결돼 누구나 쉽게 자연 속 걷기를 할 수 있는 큰 장점이 있다.

이번 추천 걷기여행길 7선으로 선정된 코스는 양평역∼원덕역으로 이어지는 10.9㎞의 걷기길이다. 물소리길의 경관을 위해 중간 경로를 하천 옆 벚꽃길로 조성한 게 특징이다. 최대 6㎞가량의 벚꽃길이 남한강과 흑천을 따라 이어진다. 양평의 벚꽃은 오는 8일 개화해 15일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물소리길센터에서는 매월 마지막 주 일요일 정기 걷기행사를 진행하며, 이달의 걷기행사는 29일 물소리길 5코스에서 진행한다. 행사 시기에는 산벚나무가 만개해 벚꽃길과는 또 다른 용문산의 경치를 맛볼 수 있다.

월말 정기 걷기행사 및 물소리길 관련 정보는 물소리길센터(☎031-770-1003)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양평=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