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광수 여주농협 조합장, 건강·문화·교육 등 지역의 버팀목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2018년 04월 09일 월요일 제16면

01.jpg
여주농협은 3천200여 명의 조합원들의 실익은 물론 건강, 문화, 교육 등 다양한 사업으로 튼튼한 버팀목이 되고 지역 농협의 모범이 되고 있다.

여주농협은 최근 전국의 1천100여 개 농·축협을 대상으로 시행한 2017년 연간 실적 평가에서 그룹 1위인 최우수 농협으로 선정됐다.

또 종합업적평가 전국 1위, 상호금융대상 전국 2위, 카드사업 장려상, 하나로마트 장려상, 판매사업 장려상, 영농지도 장려상 등 모든 사업에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

이광수 여주농협 조합장은 "사업의 결실을 조합원과 지역주민들에게 돌려드릴 것"이라며 "다양한 건강, 복지, 장학사업에 차 원화 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여주농협은 올해 40세 이상 조합원 500명에게 무료로 건강검진을 시행했다. 2011년 원로 조합원 50명에 대한 무료 건강검진을 시작으로 현재 3천 485명의 조합원이 혜택을 받았다. 사업비로 6억9천700만 원을 지원했다.

이 조합장은 "조합원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여주농협은 건강과 복지증진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3월 여주농협은 지하 공간을 리모델링해 여성 문화교실 공간을 확보했다.

문화복지센터 개설과 함께 여성조합원 및 농협 고객을 대상으로 신나는 노래교실을 개강했다. 이와 함께 여주농협은 조합원 자녀에 대한 장학금 지원 사업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2007년부터 장학금 지급을 시작한 여주농협은 12년간 1천251명에게 총 7억 6천여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이 조합장은 "장학금을 받은 학생들이 열심히 공부해 지역사회와 농업·농촌의 발전에 기여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민 조합원을 위한 장학사업은 물론 실익지원 및 복지증진에 힘쓰며 믿고 찾을 수 있는 농협으로 만들고, 투명하고 내실 있는 농협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