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영근-곽상욱 오산시장 예비후보 간 허위사실 공표 공방

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2018년 05월 09일 수요일 제0면

곽상욱 더불어민주당 오산시장 예비후보와 특정 여성의 부적절한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같은 당 문영근 오산시장 예비후보는 8일 기자회견을 열고 "곽 예비후보는 이제라도 부적절한 의혹에 대해 진실을 밝히고, 오산시민들을 더 이상 부끄럽게 하지 말고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2018050801010002683.jpg
문 예비후보는 "곽 예비후보의 불미스러운 의혹에 대해 철저하고도 객관적인 검증을 즉각 실시하고, 만약 사실로 밝혀지면 우리 당의 명예를 실추시킨 것에 대해 즉각 당적을 박탈하고 제명조치 해줄 것을 요청함은 물론 곽 후보는 지금이라도 더 이상 상처를 받지 말고 시민들과 당원들 앞에서 겸허한 마음으로 즉각 사퇴해 줄 것을 간곡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2018050801010002694.jpg
이에 곽 오산시장 예비후보는 이날 오후 반박 기자회견을 통해 "나와 관련한 조작 사진을 기자회견을 통해 공개한 같은 당 문 예비후보를 허위사실 공표에 의한 공직선거법 위반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겠다"며 "불법 공개한 사진은 제가 오래전 가까운 지인들과 만찬회식을 한 뒤 공개된 장소에서 뒤풀이를 하던 장면을 누군가가 도둑 촬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근 문 후보가 불법 공개한 조작 사진들이 문자메시지 등으로 유포되는 것과 관련해 "문 후보가 도당에 자료를 제출하겠다고 한 뒤 해당 사진들이 유포되기 시작했다"며 "불법 사진 유통에 대해서는 끝까지 추적할 것이며 지금 이 부분에 대해 경찰이 수사를 하고 있어 조만간 그 진상이 밝혀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