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일산서구 어린이보호구역 등 7곳 ‘최고 제한속도’ 30~50㎞/h로 조정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8년 05월 10일 목요일 제8면
고양시 일산서구 지역 어린이보호구역 도로 3곳과 주요 생활도로 4곳 등 총연장 2.935㎞ 구간의 차량 법정 최고 제한속도가 30~50㎞로 하향 조정됐다.

9일 일산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어린이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일산로 후곡학원가 및 황룡초 앞길 등 3곳 도로를 어린이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기존 법정 최고 제한속도를 60㎞/h에서 30~40㎞/h로 하향 조정했다.

또한 보행자 안전을 위한 조치로 대산로와 강선로, 주엽로, 후곡로 등 주요 생활도로도 기존 법정 최고 제한속도 60㎞에서 50㎞/h로 하향했다.

그동안 차량의 흐름에만 맞춰져 있던 관내 도시부 도로계획을 보행자 안전 위주로 바꾸기 위해 생활도로나 어린이보호구역 등 특별보호지역의 제한속도를 낮춰야 한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시는 이번 조치가 어린이와 보행자가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