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곽상욱 오산시장 후보, ‘오산형 3대 청년수당 패키지’ 등 공약 제시

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2018년 05월 17일 목요일 제4면
▲ 곽상욱 더불어민주당 오산시장 후보가 오색시장에서 선거운동을 벌이고 있다.
▲ 곽상욱 더불어민주당 오산시장 후보가 오색시장에서 선거운동을 벌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곽상욱 오산시장 후보는 16일 구직자 10명 중 6명이 면접비를 받지 못하는 등 실제 취업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소해 주기 위해 청년구직자에게 면접 시 소요되는 경비를 맞춤형 취업수당으로 지원하는 등 ‘오산형 3대 청년수당 패키지’를 시행하겠다는 공약을 제시했다.

경기도일자리재단에 따르면 고용 지원 플랫폼을 통해 구직자 5천315명을 설문한 결과, 3천338명(62.8%)이 면접비를 받아 본 적이 없다고 답해 실제 취업 과정에서의 준비 및 면접에 큰 경제적 부담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곽 후보는 "3대 패키지 프로그램은 구직 청년들에게 면접 시 소요되는 경비를 지원하는 ‘청년취업디딤돌수당’,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취업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을 지원하는 ‘청년취업 119긴급지원’, 중소기업 근무 청년에게 임금과 복리후생을 지원하는 ‘일하는 청년 이(e)로운 통장’으로 구성돼 있다"고 설명했다.

이 중 ‘청년취업디딤돌수당’은 오산시 거주 34세 이하 구직 청년을 대상으로 면접 복장 대여비, 이력서 사진 촬영비, 교통비, 헤어 관리비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