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포시 시설관리공단,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자발적 협약’ 체결

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16면

김포시 시설관리공단은 지난 18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수도권대기환경청과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김포시시설관리.jpg
‘자발적 협약’ 이란 사업장에서 연간 할당받은 대기오염물질(질소산화물, 황산화물, 먼지) 배출허용 총량보다 더 적게 배출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감축 노력하는 것을 말한다.

수도권대기환경청에서 주관한 이번 협약에는 대기오염물질 감축을 위해 김포시 시설관리공단을 비롯해 수도권 발전, 제조, 폐기물 처리업체 등 41곳 사업장에서 참여 했다.

김포시 시설관리공단은 협약기간(2018∼2020년) 동안 질소산화물은 총 배출허용총량(32.22t) 대비 약 4% 감축을, 먼지는 총 배출허용총량(2.23t) 대비 약 6% 감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성범 공단 이사장은 "시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맑고 깨끗한 대기질을 제공해 쾌적한 환경복지를 실현한다는 책임의식을 갖고 대기환경 개선에 법적규제 기준이나 할당된 배출총량보다 더 감축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