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초·중등부 804명 출전 여자 핸드볼 등 선전 기대감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15면
스포츠 꿈나무들의 대축제인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26~29일 충북 일원)’에 출전할 인천선수단이 모든 준비를 마쳤다. 20일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소년체전에 인천시소년체육대회를 거쳐 선발된 초·중학교 선수 804명(초등 294명, 중학 510명), 지도교사 93명, 운동부 지도자 100명 등 총 997명이 참가한다. 초등부는 20개 종목, 중학부는 35개 종목에 나서 메달 획득을 노린다.

인천시선수단은 기록종목 중 육상 200m와 400m 김태연(인화여중), 여중 400m계주 인천선발, 100m허들 김솔기(인화여중), 80m 배현진(일신초), 세단뛰기 최영환(부원중), 다이빙 플랫폼 정동민·김서연(구산중), 양궁 남중 단체전(인천선발), 양궁 50m 김정민(만수북중)의 선전을 기대하고 있다.

체급종목에선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48㎏ 송혁주(만성중), 유도 90㎏ 이상급 김주형(부평서중), 태권도 48㎏급 임소현(부일중)과 68㎏급 오승주(북인천중)의 활약이 예상된다. 단체종목에선 핸드볼 여초부(구월초)와 여중부(만성중), 배구 여초부(영선초), 배드민턴 남초부 단체전(인천선발), 펜싱 남중 에페 단체전(해원중)에서 금메달을 바라보고 있다.

올해 전국소년체전에서는 과도한 경쟁을 없애기 위해 홈페이지에 메달 및 시도별 순위를 집계하지 않고 종목별 개인 시상만 진행한다.

장우삼 인천시교육감 권한대행(부교육감)은 "인천 대표라는 자긍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