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거리 청소하는 박재만 "유권자와 직접 소통에 딱"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8년 06월 11일 월요일 제4면
경기도의원 재선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양주2선거구(백석·광적·장흥·양주1·2) 박재만(55·사진)후보가 매일 아침 선거유세 대신 조용한 거리청소로 눈길을 끌고 있다.

박 후보는 "선거운동 기간 중 유권자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고 피부에 와 닿는 선거운동을 구상하다 길거리 청소를 하게 됐다"며 "지역주민들에게 봉사도 하고 유권자와 직접 대화도 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확성기 유세 등 대부분의 선거운동도 하나의 소음공해로 민폐를 끼칠 수 있지만 청소봉사는 주민에 대한 보은"이라며 "시민들의 격려도 많이 받다 보니 청소에 동참하는 캠프 봉사자들이 매우 흡족해 한다"고 덧붙였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