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 "벤처기업 100개 유치 협의 중"

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2018년 06월 12일 화요일 제3면
▲ 더불어민주당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가 인텔·SK텔레콤 글로벌기술혁신센터 유치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더불어민주당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가 인텔·SK텔레콤 글로벌기술혁신센터 유치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최대호 안양시장 후보는 인텔·SK텔레콤 글로벌기술혁신센터의 안양시 단독 유치와 관련, "벤처기업 100개 유치, 청년창업펀드 300억 원 직접투자 추진을 위해 다국적기업인 인텔·SKT와 업무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최 후보는 "글로벌 대기업과 벤처기업들이 기술 개발과 기술의 상용화라는 가장 이상적인 창업생태계를 만들어 안양을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지식기반도시로 만들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인텔·SKT는 5G 등 공통 관심 영역에서 혁신서비스와 기술 확보 노력을 가속화하기 위해 이노베이션센터 구축을 추진 중이고, 이를 위해 얼마 전 인텔의 고위 임원이 SKT를 방문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5G는 영화 1GB 한 편을 10초 안에 내려받을 수 있는 속도로서 5세대 이동통신을 의미한다.

최 후보는 "인텔과 SKT가 추진하는 5개 협업 영역에는 5G 기반의 트루(True) VR, 자율주행, 빅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서비스 등 향후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영역이 포함돼 있다"고 설명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